아시아 대륙 사우스 다코타 호텔이 아메리카 원주민

아시아 대륙 래피드 시티, SD — 수백 명의 시위대가 수요일 사우스다코타 시의 연방 법원 밖에 모였습니다.

아시아 대륙

시위대는 래피드 시티 공원에서 집회와 기도회를 열고 그랜드 게이트웨이 호텔 소유주가 아메리카 원주민을 호텔에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 소셜 미디어 게시물에 대한 응답으로 거리를 걸었습니다. 시위대는 북소리에 맞춰 행진했고 부족 깃발과 표지판을
들고 행진했습니다.

“우리는 인종차별적 정책과 관행을 용납하지 않을 것입니다”라는 배너가 부족 지도자와 다른 사람들이 “아메리카 원주민에 대한
국제적 인종차별 정책, 패턴 또는 관행”을 인용한 민권 소송에 대해 이야기하는 배경이 되었습니다. 소송은 집단 소송 상태를 추구합니다.

South Dakota의 전직 미국 변호사이자 원고 측 변호사인 Brendan Johnson은 “나머지 세계”가 Rapid City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소송은 익명의 일반 및 징벌적 손해 배상을 요구합니다.

“우리는 명확해야 합니다. 우리는 메시지를 보내기 위해 이 불만을 제기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정의를 원하기 때문에 이
불만을 제기합니다.”라고 Johnson은 기자 회견에서 말했습니다.

Rapid City에 있는 Grand Gateway Hotel의 소유주 중 한 명인 Connie Uhre는 일요일 Facebook에
금지 공지를 게시했습니다. 래피드 시티 경찰은 토요일 초 아메리카 원주민 10대 2명이 연루된 호텔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에

아시아 대륙 기자 회견

뒤이은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샤이엔 리버 수족(Cheyenne River Sioux Tribe)의 해롤드 프레이저(Harold Frazier)
회장은 포스트 인종차별주의자이자 차별주의자라고 부르며 사과를 요구했다.

호텔에 남겨진 메시지는 즉시 반환되지 않았습니다. 법원 문서에는 피고를 위한 변호사가 나와 있지 않습니다.

호텔 관리자인 Red Elk Zephier는 South Dakota Public Broadcasting에 호텔 바의 전체 직원과 일부
호텔 직원이 금지 제안으로 인해 그만뒀다고 말했습니다. 엘크 제피어. Yankton Sioux와 Oneida인 사람도 그만둡니다.

더 많은 기사 보기

“나는 내 삶의 일부, 그 부정성을 가질 수 없습니다. 그래서 저는 그것과 연관되기를 원하지 않습니다.”라고 Zephier가
말했습니다. “나는 돈이나 관련된 것에 대해 생각조차하지 않았습니다. 나는 단지, 내 인생에서 그것을 가질 수 없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러시모어 산의 관문으로 알려진 래피드 시티에는 77,000명 이상의 사람들이 거주하고 있습니다.
미국 인구 조사국에 따르면 거주자의 최소 11%가 아메리칸 인디언 또는 알래스카 원주민으로 식별됩니다.

더불어 영어권에서 인디언이라고 하면 원주민들은 물론이고, 아시아 대륙에 있는 인도(즉 인도 공화국)에서 온 인도인과
혼동될 우려가 있으니 꼭 아메리카 원주민이라고 부른다.

용어에 문제가 있기 때문에 지금은 인디언이나 홍인이란 말 대신 미국에서는 네이티브 아메리칸을 쓰고, 캐나다에서는 퍼스트
네이션스라고 불리다 점점 애보리지널 피플즈라는 용어로 대체되고 있으며, 스페인어권에서는 각 민족명을 호칭하는 것으로 대체한다.

먹튀검증사이트

그래도 일단 굳어진 용어가 있어서 인디언 전쟁 같은 경우는 그대로 작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