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체’ 시간보다 2배 더 수업하라? 황당 지시… 방지법 발의



학교에 범교과 수업시간을 의무 부과하는 법령과 지침을 차단하기 위한 특례법이 발의됐다. 의무부과수업이 학교의 ‘창의적체험활동(아래 창체) 시간’을 2배 가량 초과하는 상황에서, 무분별한 의무부과수업을 막기 위해서다. 국회 교육위 강득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8일, “학교 교육과정의 원활하고 정상적인 운영을 위…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