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당직전담사 “임금 인정 못받는 대기시간 너무 길어”



학교 당직전담사들이 ‘공짜 노동’에 대한 대책을 호소했다.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남지부(지부장 강선영, 아래 학비지부)가 당직전담사들과 함께 13일 경남도교육청 현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기시간 축소’와 ‘처우개선’, ‘수당 동일 지급’, ‘촉탁 인정’을 촉구했다. 초·중·고교마다 당직전담사 1~2명을 두고…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